블리즈컨 요약: 2일 차

블리즈컨 요약: 2일 차

블리즈컨 2019가 공식적으로 끝났습니다! 올해는 디아블로 개발팀과 멋진 디아블로 커뮤니티에 대단한 한 해였습니다. 2일 차 내용이 궁금하시다면 잘 찾아오셨습니다.


어둠의 갤러리

올해 저희의 쇼 공간은 조금 색다릅니다. 어둠의 갤러리를 설치하여 음산하고 어둡고 디아블로다운 것을 모두 모았죠. 디아블로 시리즈 여러 작품에 등장했던 개발팀의 공들인 아트와 불핀 프롭스에서 수공으로 만든 살아 있는 전설 아이템들, 우아하면서도 무시무시한 릴리트(헨치멘 스튜디오 작)가 있는 이 통로를 따라 걷는다면 잊을 수 없는 기억으로 남을 것입니다.

[패널] 아티스트의 작업: 디아블로

VFX 아티스트 다니엘 브리그스, 선임 원화 아티스트 로버트 세비야, 선임 캐릭터 아티스트 자이로 산체스, 선임 애니메이터 코리 피글러[BC1] 가 괴물과 직업 애니메이션을 포함하여, 성역의 여러 부분을 창조하고 변화시킨 과정을 소개해 주었습니다. 이 패널에는 보는 것이 믿는 것이라는 말이 특히 맞습니다.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직접 실력을 선보이는 이 과정을 직접 보시기를 권합니다!


 

[패널] 디아블로 IV: 시스템 및 콘텐츠

선임 게임 프로듀서 티모시 이스메이의 진행에 따라, 수석 게임 디자이너 조 셸리, 수석 시스템 디자이너 데이비드 킴, 수석 던전 디자이너 제이븐 하루투니안, 수석 UI 디자이너 안젤라 델 프리오레 등의 디아블로 IV 개발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모두가 사랑하는 액션 RPG의 차기작에서 기대해 볼 만한 내용에 대해 자세히 이야기합니다.

너무 많은 정보가 공개되다 보니 짧은 요약문에 모두 담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이 패널에서 다룬 내용을 대부분 담은 게임플레이 소개 블로그 게시물을 준비했습니다. 물론 디아블로 IV의 개발 비화와 관련하여 개발자들의 개인적인 이야기와 통찰을 듣고 싶다면 녹화 영상을 직접 시청하는 것도 좋습니다.


[패널] 디아블로 IV: 세계와 세계관

리드 게임 디자이너 제시 맥크리가 무대를 열며, 디아블로 IV에서 표현되는 성역 세계를 구축하는 데 사용했던 자료와 접근법을 이야기했습니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세바스티앙 스테피앙이 마이크를 넘겨받아 게임 디자인의 중심축 중 하나였던 “다시 어둠으로”를 소개하고, 스토리텔링에서 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이야기해 주었죠.

대표 블리자드 역사가로서 이야기의 배경을 구축하고 있는 션 코플랜드가 성역에서 지금까지 일어났던 사건들을 설명하고, 다음으로는 선임 퀘스트 디자이너 해리슨 핑크가 우리가 모험을 하며 누비게 되는 성역의 지역들을 이야기합니다. 성역은 제시의 말대로 "오랜 길을 지나온 방대한 세계"죠. 선임 전투 디자이너 캔디스 토마스가 이 세계에 사는 괴물들을 소개하며 패널을 마무리합니다. 

게임 프로듀서 엘리자베스 세미나리오가 진행하며 온라인과 오프라인 회장에서 접수된 팬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질의응답 시간도 있으므로, 볼거리가 많은 VOD입니다.


[패널] 디아블로 IV: 디아블로 IV 아트

저희는 게임 디자인의 전 단계에서 "다시 어둠으로"이라는 중심축을 따르고 있으며, 이것이 가장 두드러지는 부분이 바로 아트입니다. 아트 디렉터 존 뮬러를 필두로 하여 여러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이 목표를 이루기 위한 디아블로 IV의 접근에 대해 자세히 이야기합니다. 선임 캐릭터 아티스트 에린 자네스키, 수석 애니메이터 닉 칠라노, 선임 VFX 아티스트 제인 존스턴, 수석 실외 환경 아티스트 맷 맥데이드, 수석 광원 아티스트 션 머피가 무대에 오르고, 게임 프로듀서 엘리자베스 세미나리오가 진행합니다!

미술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다면 아트의 중심축이 원화, 캐릭터 디자인, 애니메이션, 시각 효과, 광원 효과, 환경 작업에 적용되는 과정을 조명하는 이 패널을 꼭 시청하세요.


1일 차 요약

어제 진행되었던 이벤트를 놓치셨나요? 걱정 마세요. 어제 전해졌던 소식을 모두 담은 별도의 블로그 게시물을 준비했으니까요! 아래의 링크를 확인하세요.


다음을 기약하며

저희는 이제 블리자드 캠퍼스의 성스러운 전당으로 돌아가서 이번 주말에 공개했던 작품을 만드는 일을 다시 시작합니다. 아직 할 일이 아주 많습니다. 전 프로젝트의 개발을 진행하면서 새 소식을 또 전해 드리고 싶네요! 혹시 놓친 패널이 있다면, 가장 입장권을 통해 녹화 영상을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디아블로 III에서 멋진 릴리트의 날개를 뽐내는 것도 잊지 마세요!

일반 토론장에서 지금까지 보신 내용, 앞으로 보고 싶은 내용, 기대되는 내용에 대한 생각을 알려 주세요. 팬들과 커뮤니티의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성역에서 뵙겠습니다!

덧글 불러오는 중...

덧글을 불러오던 중 오류가 발생했습니다.